HOME > 알림마당 > 홍보자료실 > 강원농촌진흥사업홍보동영상

강원농촌진흥사업홍보동영상

강원도농업기술원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강원도농촌진흥사업

한반도의 중심
백두대간 구비구비
때묻지 않은 자연과 전통이 살아 쉼쉬는 땅


고향의 포근함과 후한 농심이 있어
더욱더 정겨움이 느껴지는 곳 강원도
그 중심에 강원농업이 있습니다.


1909년 3월 춘천종묘장으로 출범해
100여년의 역사를 지니고 있는 강원도농업기술원은
2개국 7개과로 구성되어 있으며
도내 18개 시군농업기술센터와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갖추고 있습니다.


강원도농업기술원 150여명 가족은
전국최고의 농업기술구현을 목표로
강원농업의 차별화, 명품화, 최고화를
이루어 나가고 있습니다.


강원농업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새로운 품종육성을 노력해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육성한 호반벼를 비롯,
17작목 70여 품종을 육성해
농가에 보급하고 있습니다.


1시군 1특화작목 육성을 위해
전국 최고 품질의 탑농산물을 육성하고 있으며
산채, 약초, 고추냉이 등 강원도적 특산작목
단지화를 통해 특성화된 지역농업을
육성하고 있습니다.


세계 농산물과의 경쟁력 우위를 위해
프리미엄급 쌀생산으로 논의 경쟁력을 높이고
화훼류 로얄티 경감과 접목로봇, 무인방제 등
절감기술 확산 등으로
강원농업의 국제적 경쟁력을 높이고 있습니다.


강원도 최고강점인
친환경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기 위해
시군농업기술센터를 농약자율검사 등
친환경 농업기술지원 거점으로 육성하고
녹비, 축분액비를 활용한 자연순환농업과
친환경맞춤기술, 베스트 마을 등
친환경농업의 규모화를 실천하고 있습니다.


강원도농업기술원에서는
환경보전과 농업발전이라는
두가지 목적의 조화로운 달성을 위해
녹색농업기술 연구개발에 전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토양미생물 및 천연물질을 활용해
식물바이러스전용 억제제, 청고병 생물농약 등을
개발해 보급하고 있습니다.
유전자원 선진도로 발돋움하기 위해
식물유전자원 은행을 설치 운영하고 있으며,
자생식물에서 추출한
천연물의 다양한 기능성을 이용해 신약소재 등
산업화 연구에도 정진하고 있습니다.


이산화탄소 발생을 억제하는 LED전조재배,
고체연료 등 새로운 기술보급에 주력하고 있으며,
국내육성 청보리, 강일옥 등 사료작물 재배확대로
녹색기술의 확산을 도모하고 있습니다.


기후변화에 대응하여 주요작목의 재배적지를
재검토하고 동해안을 중심으로
무화과, 참다래 등 난지역 작목도입과
우리도 수출우위 작목인 파프리카, 여름딸기의 품질고급화에도 전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전국 최고 농가소득 달성을 위해 지역농업을 이끌어갈 전문농업인을 육성하고 있습니다.
농업인이 기술수준에 맞게 교육과정을 선택할 수 있도록 기초과정인 신규농업인 기술교육부터 최고과정인 농업인대학까지 다양한 수준의 맞춤식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또한 지역농업발전을 이끌어나갈 생활개선,
농촌지도자, 4-H 등 농업인단체의 활동도
적극 지원하고 있습니다.


강원도농업기술원에서는 전국최초로
현장지원컨설팅지원 차량을 이용해
각종 기자재를 활용한 과학적 컨설팅으로
농업인의 신뢰도를 높이고 있으며,
농업현장에서 가장 필요로 하는 기술을 발굴하고,
애로기술을 개발 보급하고 있습니다.


강원고유의 풍습과 관광자원을 활용한
전통테마마을과 강원 토속의 맛은
전국최고의 상품으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강원도농업기술원에서는 지역고육의 어메니티를 살린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 지원해
전국 최고의 농외소득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쾌적하고 활기찬 농촌생활을 위해 건강관리실을 통해 다양한 농작업질환 예방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농촌어르신의 건강한 삶 영위를 위한 건강장수마을,
다문화 가정을 위한 전통문화교실 등 다양한 문화프로그램운영으로 농촌활력화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강원도농업기술원에서는 소비자와 농업인 모두가 만족하는 그날까지 정성을 다해 헌신적인 지원사업을 전개해 나갈 것입니다.


전국 최고의 농가소득 강원도,
누구나 살고 싶어하는 강원농촌,
강원도농업기술원 전직원은 희망이 현실이 되도록
밤낮없은 연구와 현장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희망을 현실로, 강원도농업기술원이 꿈의 실현을 위해 앞장서겠습니다.

감사합니다.